컨텐츠라는 단어가 조금 맞지 않을지도 모르겠다.

프로그래머가 요구 받는건 어떤식으로 작동을 했으면 좋겠다. 어떤 인터페이스로 어떤 기능을 사용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는 다소 추상적인 내용이다.

그럼 프로그래머는 그 내용에 대해 가장 맞는 기술을 찾아서 사용하게 된다.
하지만 그렇게 구미에 딱 맞는 시스템이 있는 경우는 좋으나 그렇지 않으면 양자 택일로 빠지게 된다.
우리 시스템상에서는 이렇게 밖에 안되니 이렇게 해야한다...와
아니면 삽질이다-ㅅ-;

가능하면 이렇게 밖에 안된다...라는 말은 피하고 싶지만 그렇게 밖에 갈수 없는 상황들이 종종 있다.
시간과 인력은 한정되어 있으니 어느걸 포기해야하거나 아니면 능력부족이거나..

요구를 하는 사람이 정확하게 요구를 해주고 자신이 무엇을 원하는지 구체적으로 생각을 해본다면
삽질이 좀 쉬워질 수도 있지만....

보통은 실제 기능을 만드는 시간보다 어떻게 사용하고 어떻게 보여질지를 고민하는 시간이 더 많이 들어가는 경우가 많다.

글을 쓰다보니 무슨 말을 하고 싶었던건지는 기억이 나지 않지만
분명한 것은 나는 지금도 삽질을 하고 있고, 삽질을 선택하는 경우가 너무 많지 않은가 하는 기분이라는 것이다.

프로젝트라는것은 어찌됐든 개발되고 서비스 되는것이 더 중요할 수도 있는데.
내 삽질이 과연 가치있는것인지는 시간이 평가해주려나-ㅅ-a

'게임개발 >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쁜 아이디어를 위한 좋은 방법  (0) 2005.12.08
툴과 매뉴얼  (0) 2005.11.22
내가 컨텐츠를 만들기를 좋아하는 이유...  (0) 2005.11.22
카툰렌더링을 하다보니...  (0) 2005.11.14
performer  (0) 2005.06.22
기술과 컨텐츠  (0) 2005.04.07

+ Recent posts